한선화, 정하나 발언에 발끈..’시크릿 불화설?’

0
/사진=시크릿 한선화 트위터 캡처

걸그룹 시크릿(한선화, 송지은, 정하나, 전효성) 한선화가 SNS 상에서 정하나를 비난했다.

한선화는 지난 2일 자신의 트위터에 “3년 전 한두 번 멤버 간 분위기 때문에 술 먹은 적 있는데 그 당시 백치미 이미지 때문에 속상해서 말한 걸 세상에 불만이 많다고 말을 했구나”라며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이후 한선화는 같은 날 역시 자신의 트위터에 “딱 한 번 술 먹었구나”라고 덧붙였다.

/사진=한선화 트위터(엠넷 '야만TV'영상 캡처)
/사진=한선화 트위터(엠넷 ‘야만TV’영상 캡처)

공개된 사진은 지난 1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엠넷 예능프로그램 ‘야만 TV’의 방송 화면을 캡처한 것.

이날 방송에서 정하나는 시크릿 멤버들의 주사를 폭로했다. 그는 “제 얘기는 아니다. 저는 술을 안 먹는 무 알콜자다. 굳이 내가 취해야 되는 이유를 모르겠다”고 말했다.

정하나는 이어 “나머지 멤버들 술버릇에 대해 말하겠다. 최고봉이 송지은이다. 선화는 세상에 불만이 많아진다. 투덜투덜 투덜투덜. 효성언니는 술을 마시면 사람이 신난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시크릿 불화설인가”, “딱 봐도 한선화가 세상에 불만이 많은 타입은 아닌데”, “그냥 정하나가 예능에서 재미있게 한 말을 한선화가 너무 심각하게 받아들인 듯”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김유미 인턴기자 idream02@hanmail.net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유미 인턴기자

 

 

 

[스타뉴스 김유미 인턴기자]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