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잔’ 데니 밀러 사망

0
조니 와이즈뮬러의 주연으로 유명한 영화 ‘정글의 왕 타잔’을 1959년 리메이크한 작품에 출연했던 미국 영화배우 데니 밀러(사진)가 14일 80세를 일기로 사망했다.
24살의 나이로 타잔역을 맡은 밀러는 오랫동안 루게릭병을 앓아오다 세상을 떠났다.
밀러는 역대 타잔역을 맡았던 배우 중 최고령 생존 배우로 1961년부터 1964년까지 TV 시리즈물 ‘마차 행렬’에서 듀크 새넌 역으로 인상적인 연기를 펼쳤으며 ‘브래디 번치’ 등 20여편의 영화를 남겼다.
밀러는 인생의 후반기에는 건강 전도사로 변신했으며 독자들에게 건강 및 체중 유지 비법을 조언하는 책을 펴내기도 했다.
[뉴시스]
Share.
Loading Facebook Comment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