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인 폭행’ 소녀시대 효연 전 남친 입건

0

【서울=뉴시스】변해정 기자 = 서울 용산경찰서는 술에 취해 지인을 때린 혐의(공동폭행)로 걸그룹 소녀시대 효연의 전 남자친구 김모(35)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1일 밝혔다.

김씨는 이날 오전 5시께 서울 용산구의 자택에서 지인들과 함께 술을 마시다 A씨와 몸싸움을 벌인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김씨는 만취 상태였으며, 현장에는 김씨와 결별한 효연도 함께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김씨와 A씨를 쌍방 폭행으로 입건했으며, 추후 불러 조사할 계획이다.

경찰 관계자는 “골프채를 던졌는지 등 구체적인 경위는 조사해봐야 안다”고 말했다.

앞서 김씨는 지난 3월 “장난을 치던 중 손가락으로 눈 부위를 맞았다”면서 효연을 경찰에 신고했었다.

그러나 경찰은 사실 관계를 인정하기 어려워 ‘혐의 없음’으로 사건을 검찰에 송치했다.

hjpyun@newsis.com

Share.
Loading Facebook Comment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