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간은 음주와 관계 없이 발생할 수 있나요? [ASK미국-임대순 의학박사]

0

임대순 의학박사

▶문= 지방간은 음주와 관계 없이 발생할 수 있나요?

▶답= 간에 지방이 많이 쌓인 상태를 지방간이라고 합니다. 통계적으로 간에 5% 이상 지방이 쌓이면 지방간으로 판정하는데 지방간이 계속되면 만성간염 간경화 등을 일으키고 간암도 생길 수 있으므로 특별한 관심이 필요합니다. ‘비만이 간경화 간암을 일으킨다’고 하면 생소하게 생각하는 분들이 많은데 술 한 방울 마시지 않아도 간경화에 걸리는 사례가 흔해지고 있는데 이는 ‘비알코올성 지방간’이 그 원인입니다.

지방간은 ‘알코올성 지방간’과 ‘비알코올성 지방간’이 있는데 알코올성 지방간은 알코올을 분해할 때 생기는 독성 물질인 아세트알데하이드가 간세포를 망가뜨림으로 인해 간 기능이 저하되어 음식에서 섭취된 지방이 간에서 빠져나오지 못하고 쌓이게 되는 것입니다.

비알코올성 지방간은 당뇨 고혈압 콜레스테롤 고지혈증 그리고 비만과 함께 오는 대사증후군이 원인입니다. 대사증후군으로 인해 간 기능이 저하되어 간에 기름이 쌓이게 되므로 지방간이 되며 이 역시 간염 간경화 간암의 원인이 됩니다. 대사증후군에 대해 알게 되면 비알코올성 지방간을 이해하게 되고 비만도 간암의 원인이 될 수 있는 이유를 알게 됩니다.

대사증후군의 근본 원인은 ‘인슐린 저항성’인데 이는 혈당을 낮추는 인슐린에 대해 몸이 제대로 반응을 하지 못해 인체 세포가 혈액 내 포도당을 잘 이용하지 못하게 되고 혈당이 높아지니 더욱 많은 인슐린이 분비되며 나타나는 문제로 우리 몸의 비타민 D가 부족하면 더욱 심해집니다.

비타민 D의 충분한 섭취 좋은 식습관 적절한 운동은 인슐린 저항성뿐 아니라 대사증후군 더 나아가 지방간을 예방할 수 있으며 간경화의 경우 완전하게 정상 간으로 회복은 시키지 못해도 간경화의 악화는 막아줄 수 있습니다.

비만은 만병의 원인입니다. 음식물의 지방뿐 아니라 과도하게 섭취된 탄수화물(흰 빵 흰밥 흰 밀가루 국수 등)도 중성지방으로 변해 복부 엉덩이 등의 피부 밑에 저장되어 비만을 유발합니다. 지방을 몸에 쌓아두어 고생하지 말고 고단백(살코기 생선 콩 두부 등) 저탄수화물 채소를 주로 섭취하는 올바른 식생활과 운동을 통해 건강한 신체를 유지하는 것 또한 충분한 비타민 D를 섭취하는 것 못지않게 중요하겠습니다.

▶문의: (213) 381-3630

[LA중앙일보]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