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대 워싱턴주 동문회, 올해에도 장학사업 실시

0

어려운 대학 진학생 대상
중앙대 워싱턴주 동문회 (기원규 회장)는 올해에도 한인사회 발전을 위해 장학사업을 실시키로 했다.
동문회는 지난 21일 쇼어라인 해남식당에서 월례회를 갖고 5년째 실시하고 있는 장학사업으로 올해에도 연말에 최고 5명에게 각 1000불씩의 장학금을 지급키로 했다.
기원규회장은 “ 가족같은 분위기의 동문회는 매달 3째 토요일마다 친목으로 모여 서로 기쁨과 슬픔을 함께 나누지만 이와함께 지역사회에 조금이라도 도움을 주기위해 동문가족보다 주위의 어려운 대학진학생들을 대상으로 장학금을 지급하고 있다며 많은 응모를 당부했다.
또 친목사업으로 여름 야유회와 골프대회, 송년회 등도 실시한다며 동문들의 많은 참여를 부탁했다.
이날 모임에서는 지난번 서북미 문인협회주최 뿌리상 시부문 우수상을 받은 홍미영 동문의 시낭송도 있었다.
곽종세 전시애틀 한인회장은 “  동문회는  35년전 인 1980년에 7,8명으로 발족된 후 지금은 등록 70명, 활동 25명으로 성장했다”며  “지난 35년동안 매월 모임을 계속 가진 동문회는 워싱턴주에서도 드물다“고 말했다. 또 동문회는 장학금 지급 등 조용히 뒤에서 한인사회를 도와주는 일을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홍미영씨는 “지난번 뿌리문학 출간기념회 때 많은 선배님들이 오셔서 축하해 주신것에 감동을 받았다”며 “선배님들이 잘 모르는 후배를 사랑하고 격려해 준것처럼 자신도 기회가 되면 일을 마다하고 후배들에게 달려가 축하해주는 선배의 아름다운 모습을 따라하고 싶다”고 말했다.
문의: 기원규 회장206-422-5349, 유왕근 총무 253-335-3290 (기원규회장(앞줄 왼쪽) 등 회원들이 함께하고 있다.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