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하나, 대통령에 “당신은 국가의 원수” 발언 논란

0

【서울=뉴시스】배민욱 기자 = 새정치민주연합 장하나 의원이 21일 대통령을 향해 중의적 해석이 가능한 “국가의 원수”라는 발언을 해 논란이 예상된다.

‘원수’는 최고 지도자를 가리키는 말(元首)과 원한이 맺힐 정도로 해를 끼친 사람을 가리키는 말(怨讐)로 중의적으로 해석될 여지가 있다.

장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전날 청와대 민경욱 대변인이 “세월호특별법은 여야가 합의해서 처리할 문제로 대통령이 나설 일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는 내용과 대통령이 고 김유민양의 아버지인 김영오씨와의 면담을 거절했다는 내용의 기사를 올렸다.

그러면서 “무책임한 대통령. 비겁한 대통령. 국민을 구조하는 데 나서지 않은 대통령. 진상규명에도 나서지 않는 대통령. 당신은 국가의 원수가 맞다”고 글을 남겼다.

앞서 장 의원은 지난해 12월8일 지난 18대 대통령선거를 부정선거라고 규정하면서 대선 결과 불복을 선언하고 박 대통령의 사퇴를 요구, 논란을 야기한바 있다.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