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혼소송’ 탁재훈, 자택 칩거중..”아이들은 왕래”

0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문완식 기자]

방송인 탁재훈이 결혼 13년 만에 파경 위기를 맞은 가운데 자택에서 칩거 중이다.

탁재훈 측 관계자는 31일 스타뉴스에 “탁재훈이 지난 6월부터 이혼 소송을 진행 중으로, 대외 활동을 하지 않고 자택에서 머물고 있다”고 밝혔다.

탁재훈은 이번 소송과 관련 안타까운 마음인 것으로 알려졌다. 관계자는 “여러 가지 일로 힘든 상황에서 이번 일(이혼 소송)까지 겹쳐 마음이 무거운 상태”라고 말했다.

이어 “가족들에 따르면 아이들은 엄마 쪽에 머물고 있으며 탁재훈에게도 왕래하고 있다고 한다”고 말했다.

탁재훈 본인은 31일 오전 현재 연락이 닿지 않고 있다.

한편 탁재훈은 지난 2001년 이모씨와 결혼했다.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