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조지폐로 축의금 내고 답례금 챙긴 40대 구속

0

【부산=뉴시스】하경민 기자 = 부산 부산진경찰서는 26일 결혼식장에서 위조지페가 들어있는 축의금 봉투를 내고 답례금을 챙긴 A(40)씨를 특가법상 통화위조 등의 혐의로 구속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3일 오후 1시10분께 부산진구의 한 웨딩홀 3층 신랑 측 축의금 접수대에서 1만원권 21장, 5만원권 2장을 넣은 축의금 봉투 5개와 빈 봉투 1개 등을 내고 답례금 6만원을 받는 등 모두 51만원 상당의 답례금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지난달 23일 자신이 근무하는 사무실 복사기를 이용해 1만원권 279장, 5만원권 25장을 위조했고 검거 당시 위조지폐 5만원권 15장, 1만원권 91장을 축의금 봉투에 넣어 보관하고 있었다고 경찰은 전했다.

yulnetphoto@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