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턴주 대 연합기도대회’ 개최

0

‘미국의 부흥과  조국 통일  위한
  ‘워싱턴주 대 연합기도대회’ 개최
6월24일부터 타코마, 페더럴웨이, 시애틀
2015 ‘미국의부흥과 고국의통일을 위한 ‘워싱턴주 대 연합기도대회’ 가 오는 오는 6월 24일(수) 부터 26일(금)까지 시애틀, 타코마, 페더럴웨이에서 개최된다.
기도성회는 처음 6월 24일  저녁 7시 30분 타코마제일침례교회(담임 최성은 목사)에서 시작되는데 이날 강사로는 남가주 은혜한인교회 한기홍 목사이다.
6월 25일 오후 7시 30분에는 페더럴웨이제일장로교회(담임 최병걸 목사)에서 자마 대표 김춘근 장로가 인도한다. 6월 26일 오후 7시 30분에는 시애틀 형제교회(담임 권 준 목사)에서 열리며, 남가주 주님의 영광교회 신승훈 목사가  인도한다.
워싱턴주 쥬빌리통일구국기도회 (회장 권준 목사) 총무 박상원 목사에 따르면  미주한인기독교총연합회와 JAMA는 전국 7대 주요도시를 순회하며 각 도시의 교회협의회와 목사회와 함께  기도회를 열고 있는데  워싱턴주에서도 워싱턴주  3개 지역 교회연합회와 목사회가 주최가 되고 워싱턴 주 선교단체들( 워싱턴주 쥬빌리통일구국기도회, 워싱턴주선교단체협의회, 열방을 품는 기도성회, 기드온동족선교회)이 후원해 개최하게 되었다.
워싱턴주 기독교회연합회는 “6.25를 맞아 우리 한민족이 하나님 안에서 하나되고, 한민족 통일을 위해 워싱턴주가 힘을 다해 기도하는 시간이 될 것”이라며 “기도회를 통해 한민족의 하나됨을 염원하고, 북녘의 고통 받는 성도들과 억압된 주민들의 자유를 위한 기도의 불길이 타오르길 바란다”고 전했다.  또 “기도회를 통해 70년 가까이 이어지는 분단의 고통을 끊고 통일로 일궈 가는 귀한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며 “정치 사상과 교파를 넘어 성령 안에서 연합, 한반도 평화 통일을 위해 한 마음으로 기도하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미국에서도 전국적인 회개운동이 일어나야 하고 나라를 새롭게할 강력한 부흥이 어느 때보다 필요한 시기”라며 “전국의 여러 주에서 동성결혼을 막고 성경적 가정제도를 지키려고 온갖 노력을 다했지만 36개 주가 넘어갔다”고 우려했다.
문의: 각 지역 교회연합회나 (425)775-7477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