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 스카이트랙스 선정

0

‘세계 최고 이코노미 클래스 상’ 수상
‘최고 이코노미석 기내식 상’ 수상
아시아나항공(대표: 김수천)이 항공업계 품질 리서치 기관인 스카이트랙스 (Skytrax)로부터 세계 최고 수준의 이코노미 클래스 서비스 및 기내식을 인증 받았다.
아시아나 시애틀 지점(김태엽 지점장)에 따르면 아시아나는 지난 16일  (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에어쇼 행사장 내 항공우주박물관에서 열린 ‘2015 스카이트랙스 세계항공대상  시상식에서 ‘세계 최고 이코노미 클래스 상’ 및 ‘세계 최고 일반석 기내식 상’ 을 수상했다.
특히 아시아나의 ‘세계 최고 이코노미 클래스 상’ 수상은 작년에 이은 2회 연속 수상으로, 고객에게 편안함을 제공하는 좌석과 더불어 여행의 즐거움을 더해 주는 다양한 기내 이벤트 등 고객을 배려하는 차별화된 이코노미 클래스 서비스가 내외국인 고객들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이외에 기내식 메뉴의 스테디셀러인 ‘영양쌈밥’ 및 ‘포두부보쌈’, 여름 보양식 ‘삼계죽’ 등 아시아나만의 정갈하고 깔끔한 기내식으로 한식의 세계화에 앞장서 ‘최고 일반석 기내식상’을 수상하게 되었다.
또한, 아시아나는 2007년 4월 ‘5-스타 항공사’로 선정된 이후 9년 연속 ‘5-스타 항공사’ 자격을 유지하고 있다.  현재 스카이트랙스로부터 ‘5-스타 항공사’로 인증된 곳은 전 세계적으로 7개 항공사가 있으며, 국내에서는 아시아나항공이 유일하다.
(  시상식에서 아시아나항공 송석원 구주지역본부장(우측 두번째)이 스카이트랙스 CEO 에드워드 플레이스티드 및 아시아나 캐빈승무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