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령님이 이끄신 GSM 선교 사역”

0

페더럴웨이 본부 GSM, ‘2014년 세계 선교대회’ 개최

올해 목표 초과 531명 선교사 후원…내년에는 650명

페더럴웨이에 본부가 있는 선한목자선교회 (GSM, 대표 황선규목사 )가 지난 7월 27일부터 30일까지 워싱턴주 시백 컨퍼런스 센터에서 ‘2014년 세계 선교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세계 선교대회에는 주강사인 장동국 (중앙아시아 K 국 ) 선교사를 비롯해 이은옥(인도), 이병구(요단), 안재현(일본), 이광보(아르헨티나), 박용순(파라과이), 김영철(캄보디아),임한곤(파라과이) 선교사 등 세계 각국과 미국, 한국 여러 선교사들이 참석해 선교 보고를 했으며 후원자 간증, 특강 시간 등으로 이뤄졌다.

27일 열린 총회에서 GMS 대표 황선규 목사는 “2002년 7월부터 6명 선교사 돕기로 시작한 선교회는 세계적인 경제불황으로 선교 열정이 식어가는 상황 속에서도 올해 목표 510명을 초과한 531명의 선교사를 돕고 내년에는 580명으로 시작해 연말에는 650명으로 늘어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 “선한 목자 선교회는 선교 일선의 선교사와 후방의 후원자를 1대1로 연결하며 특히 후원금 100%를 선교사들에게 지원하고 있다”며 1대1 동역선교는 GMS 선교회의 효율적인 선교 패러다임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앞으로는 현 65개 선교국가에서 100개국으로 확대하고 2021년까지는 선교사 1000명, 후원자 2000명 목표로 사역을 추진하고 동역선교 네트워크, GSM 지부확대, 1.5세와 2세 적극 참여 등 사역 영역을 확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첫날 강태욱목사는 말씀을 통해 “GSM 대표는 황선규목사가 아니고 성령님이라고 말할 정도로 성령님이 GSM 선교를 지금까지 이끌고 발전시켜주셨다”고 강조했다. 또 이번 선교대회를 통해 연합하여 합심 기도할 때 하나님의 역사와 치유의 기적이 일어나며 땅끝까지 복음이 전파될 것이라고 설교했다.

한편 총회에서 대표 황선규 목사는 인도 이은옥 선교사를 비롯해 여러 선교사들에게 각국 코디네이터 임명장을 수여하기도 했다.

(GMS 대표 황선규목사(앞줄 왼쪽 4번째 ) 와 선교사들이 함께 기념촬영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