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성희 변호사 법무부 차관보 임명

22
[LA중앙일보]

재미언론인 고 서정균씨 딸

여성 변호사가 법무부 차관보에 임명됐다.

법무부는 8일 뉴욕 출신의 서성희(49·사진) 변호사를 법무부 형사담당 차관보로 임명한다고 발표했다. 레슬리 캘드웰 법무부 형사담당 차관은 “서 변호사는 화이트칼라 범죄에서부터 폭력범죄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에 걸쳐 풍부한 경험을 가진 뛰어난 능력의 소유자”라며 환영을 표했다.

작고한 재미언론인 서정균씨의 딸인 서 변호사는 롱아일랜드 포트워싱턴 출신으로 지난 1999년부터 최근까지 15년간 맨해튼의 유명 로펌인 ‘슐트 로스 앤 제이블 LLC’에서 파트너 변호사로 근무했다.

1994년부터 1999년까지는 브루클린의 연방검찰 뉴욕동부지검 소속으로 살인·마약 매매·고문·돈세탁·사기 등 형사 범죄를 맡아 맹활약을 했다.

서 변호사는 1986년 정치학 전공으로 하버드대학을 우등(cum laude) 졸업했으며, 하버드 법대도 1990년 우등으로 졸업했다.

박기수 기자

Share.
Loading Facebook Comment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