샛별 무용단 알라스카 순회공연

0

미주류사회 곳곳에서 공연 
샛별 무용단(최지연 단장)이  이번 여름 알라스카에서 순회공연을 갖는다.
시애틀에서 7월 9일 출발해  11일 팔머 박물관 공연을 시작으로 12일  알라스카 열린문 교회, 14일 알라스카 원주민 헤리티지 센터, 18일 3000명이 모이는 앵커리지 시 축제  대표 공연,  19일 은혜와 평강 순복음 교회, 알라스카 필리핀 교회, 22일- 25일  페어뱅크스  공연 후 25일 시애틀에 도착한다.
최지연 단장은 “ 알라스카 공연은 한국 교회, 미국교회, 박물관, 아메리칸 인디안 문화원, 앵커러지 시 행사, 미주류사회 곳곳에서 공연을 하게 되어 우리에게 큰 경험과 자랑이 되는 기회”라고 말했다.
이번 여름 순회공연 특별 연습은 6월 24일  7월 8일까지 실시된다.
또 8월에는 샛별 창립 30주년을 맞아 무용극 ‘심청’ 을 위해 특별 연습을 할 예정이다.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