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내셔널 교사자격증 취득, 워싱턴주 2년 연속 미국 1위

0

워싱턴주가 올해 2년 연속으로  내셔널 교사자격증을 취득한  수가 미국에서 제일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워싱턴주의 946명 교사들은 올해 엄격하게 평가되는 어려운 시험에 합격해 이 자격증을 받았는데 이것은 지난해 보다 거의 두배나 되는 것이다.
이에따라 워싱턴주는 총 8000명 이상의 교사들이 이 자격증을 취득했다.
새 미국 교사 자격증을 많이 취득한 미국의 탑 30개 교육구중 워싱턴주는 12개 교육구가 포함되었는데 시애틀, 스포켄, 벨뷰, 에버그린, 켄트 그리고 이사콰 교육구 등이었다.
워싱턴주는 교사들이 이 자격증을 딸수 있도록 시험기간 현금 융자를 해주고  후에 보너스도 줄 정도록 적극 장려하고 있다.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