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제1호 공훈배우 주순영 선교사

0

린우드 뉴비전 교회에서 찬양간증 집회
김정일의 생모 김정숙 역할 배우

북한 최초 제1호 공훈배우였던 주순영 선교사(사진)의 찬양간증 집회가 린우드 소재 뉴비전 교회(담임 천우석 목사) 에서 오는 7월11일(금), 12일(토) 오후 8시 그리고 13일(주일) 오전 10시45분과 오후 2시30분부터 열린다.

주순영 선교사는 16살의 나이에 미인대회에 선발되었으며 십대의 나이에 김일성종합대학, 김일성정치대학, 군사대학에서 전문적 교육을 받았다.

김일성 앞에서 공연을 했을때 김일성으로부터 “김정일의 생모 김정숙이 살아서 돌아온 것 같다”며 칭찬을 받았고 그후 김일성 부자와 그의 직계 가족들을 연기하는 공훈 1호 배우로 발탁되어 최고의 대우 속에 살았다.

그러나 김일성 사망 이후 심각한 경제 위기 상황에서 중국에 투자자를 찾기 위해 파견됐다가 한국의 목회자 일행과 만나며 성경과 하나님을 알게 되었다. 그로인해 탈북 해 2003년 1월 대한민국에 입국했다.

현재 개혁교회 총회 선교사로서 한국ㆍ미국ㆍ일본ㆍ캐나다 등에서 1700여 회 이상에 걸쳐 간증집회를 인도했다.

탈북자 간증수기 ‘축복의 땅으로’를 비롯해 여러 책을 발간했으며 KBS 5부작 북에서 온 여자 등 수많은 언론에 소개되었다. 교회 주소:21110 66th Ave. W. Lynnwood, WA 98036 전화: (425) 774-5798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