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부인회, 목회자 초청 점심식사 대접

0

“목사님들의 조언과 기도 부탁”
대한부인회, 목회자 초청 점심식사 대접
“이민사회 구심점이 되는 목사님께 감사”
대한부인회(김경숙 이사장)에서는 지난 2일 페더럴웨이, 시애틀  지역 목회자들을 초청해  점심식사를 대접했다.
이날 낮 12시부터  대한부인회 페더럴웨이 시니어 센터에서 열린 식사대접에서 신도형 대한부인회 봉사위원장은 “대한부인회는 목사님 사랑과 관심에 힘입어 주어진 일들을 충실히 하고 있다”고 감사했다.
또 “올해도 보다 나은 봉사와 가장 탁월한 봉사단체를 유지하도록 노력한다 ”며 “목사님들의 꾸준한 조언과 기도를 부탁한다” 고 말했다.
신도형 위원장은 “대한부인회가 감사와 기쁜 마음으로 목사님들을 위해 음식을 준비했다”며 좋은 교제의 시간을 갖기 당부했다.
김경숙 이사장은 “지난 10년간 매년 실시해오는 부인회 커뮤니티 사업 중  하나인 목사님과의 오찬은 이민사회에 구심점이 되는 목사님들을 모시고 부인회의 발전상과 프로그램을 소개해드려 한인 사회의 도움이 되고자하는 취지로 진행되었다”며 감사했다.
설자워닉 자문이사는 “대한부인회가 한인사회의 보배로서 미주류사회에서 많은 도움과 정부 그랜트를 받고 비영리단체를 운영하는데 특별히 목사님들의 도움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페더럴웨이 기독교 연합회장 오덕상 목사는 오찬에 감사드리며 한인사회에서는 가장 중요한 대한부인회가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이어 시애틀 기독교 연합회장 김병규 목사가 식사기도를 하였다.
참석한 약40명의 목사들과 목사 사모들은 부인회가 훌륭한 일을 많이 한다 며 부인회 프로그램 리뷰를 통해 많은 것을 배웠고  부인회를 위해 더 관심을 갖겠다고 감사했다. (  신도형 봉사위원장(오른쪽) 과 김경숙 이사장이 목회자들에게 식사를 대접하고 있다.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