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중, 31일 입대하나…영장 받고 고민 중

0

【서울=뉴시스】오제일 기자 = 한류스타 김현중(29)이 입대 영장을 받고 고민 중이다.

소속사 키이스트는 12일 “이달 31일 입대 영장이 나왔지만 아직 정리해야 할 부분이 있어서 연기하는 방향도 고민하고 있다”고 전했다.

“향후 입대하게 돼도 관련 일정을 공개하지 않고 조용히 입대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김현중이 31일 입대하게 되면 그룹 ‘JYJ’ 김재중(29)과 같은 날 입대하게 된다.

앞서 김현중은 전 여자친구와의 문제로 구설에 오른 바 있다.

kafka@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