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길-안철수, 재보선 패배 책임 ‘동반 사의’ 표명

0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

김한길(왼쪽)과 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 /사진=뉴스1김한길·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가 7·30 재보궐선거 참패의 책임을 지고 사퇴한다는 뜻을 밝혔다.

뉴스1에 따르면 김한길·안철수 공동대표는 3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공개 최고위원회의에서 이번 선거 패배에 대한 책임을 지고 당 대표직에서 물러나겠다는 뜻을 밝혔다.

오전 10시부터 비공개 최고위원회의가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공동대표의 사퇴는 물론 최고위원 전원의 총사퇴까지 거론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김한길·안철수 공동대표가 사퇴할 경우, 당헌에 따라 박영선 원내대표가 대표 직무대행을 맡게 될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비상대책위원회 체제로 지도부 공백을 막는 방안도 검토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김한길·안철수 공동대표의 사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김한길·안철수 공동대표 사퇴, 4개월 만에 파국이라니” “김한길·안철수 공동대표 사퇴, 앞으로가 더 큰 문제다” “김한길·안철수 공동대표 사퇴, 예상된 바였다”라는 등의 글들을 남기고 있다.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