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무성 “朴정부에게 힘 실어줘 감사…공무원연금개혁 꼭 성공”

0

【서울=뉴시스】박세희 기자 =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는 29일 4·29 재보궐선거 4곳 중 3곳에서 승리하는 ‘대승’을 거둔 뒤 “집권여당과 박근혜정부에게 힘을 실어주셔서 정말 감사하다”고 밝혔다.

김 대표는 이날 저녁 서울 여의도 당사에 마련된 개표 상황실에서 개표 상황을 지켜본 뒤 이 같이 말하며 “지역경제를 살리고 국가 미래를 확실하게 준비하라는 국민 여러분의 준엄한 명령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새누리당은 국민 여러분에게 이번 선거에서 지역을 발전시킬 지역 일꾼을 뽑아달라고 호소해왔다. 정쟁과 정치 공세가 아닌 민생과 경제를 신뢰한 국민의 염원을 잘 새겨들었다. 이제 더 중요한 것은 여야가 합의해 공무원연금 개혁을 완수하는 일”이라며 “다시 상생의 정치로 돌아가 우리 미래세대를 위한 공무원연금 개혁을 꼭 성공시킬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 대표는 특히 27년 만에 서울 관악을에서 새누리당 후보가 당선된 데 대해 “3곳 승리 모두 다 소중하지만 특히 서울 관악을에서 27년 만에 우리 새누리당 후보가 당선된 것은 정말 참 감격스러운 일”이라며 “국민 여러분이 새누리당에 주는 기대가 큰 것 같아 어깨가 무거운 것을 느낀다. 분골쇄신 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선거 유세 활동을 다니며 느낀 민심에 대해선 “유세차를 타고 다니고 유권자들의 얼굴 표정을 보고 골목골목 다니면서 악수할 때 이길 수 있다는 반응을 봤다”면서 “결국 국민들이 원하는 것은 세계적 경제 위기 속에 좀 더 박근혜정부가 안정적으로 운영되길 바란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그러면서 향후 당청 관계에서 당이 주도권을 잡는 것 아니냐는 질문엔 “당과 청와대는 한 몸이다. 어디서 주도권을 잡느냐 안 잡느냐는 틀린 이야기라 생각한다”면서 “지금까지보다 더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면서 4대 공공개혁을 꼭 성공시키겠다”고 밝혔다.

김 대표는 이 밖에 후보들에게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계수조정소위원으로 임명할 것을 약속한 데 대해선 “그 약속 지키도록 하겠다”고 거듭 약속했다.

saysaysay@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