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 이야기] 몸에 좋다지만…알고 보면 안좋은 식품 5가지

0

‘무지방, 저칼로리, 비타민 풍부’ 등은 몸에 좋다는 식품을 내세울 때 하는 말들이다. 하지만, 그 속을 파헤쳐보면 실제로는 그렇지 않은 경우도 많다. 건강 정보지 ‘프리벤션(Prevention)’이 알고 보면 안 좋은 식품 5가지를 꼽았다.

비타민 워터=비타민 워터라고 만만히 볼 것이 아니다. 한 병에 무려 200칼로리다. 매일 한 병씩 마시면 1년에 9kg이 찌는 셈. 칼로리가 0인 음료를 고르는 것이 중요하다.

저지방 아이스크림=저지방 아이스크림은 보통 아이스크림보다 열량이 낮을 수 있지만 꼭 그렇지도 않다. 저지방 아이스크림 제품 중에는 보통 아이스크림보다 열량이 더 높은 게 있다.

무지방 드레싱=무지방 드레싱에 지방은 없지만 설탕이 듬뿍 들어 있을 수 있다. 또한, 드레싱에 지방이 전혀 없으면 소화 과정에서 샐러드 채소로부터 비타민 A, D, E, K 등을 흡수하기 힘들어진다. 영양소를 섭취하기 위해서는 적당한 지방이 필요하다. 따라서 드레싱보다는 올리브유나 식초, 허브를 곁들어 먹는 것이 훨씬 좋다.

저지방 쿠키=일부 저지방 쿠키에는 지방만큼이나 안 좋은 소금기가 많은 게 문제다. 건강을 고려한다면 오트밀 같은 통곡물(도정하지 않은 곡물)로 만든 과자를 먹는 게 좋다.

구운 감자 칩=튀긴 감자 칩보다는 물론 구운 감자 칩에 지방이 적다. 그러나 구운 감자 칩 역시 열량은 높고 영양과 식이섬유는 부실한 간식이다. 이보다는 식이섬유가 풍부한 팝콘이 좋다. 버터가 첨가되지 않고 올리브유처럼 좋은 기름을 쓴 팝콘은 구운 감자 칩보다 건강에 좋다.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