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연구진 인공위성 제작중…궤도 올리겠다”

0

【서울=뉴시스】박대로 기자 = 북한이 17일 우주개발 의지를 밝히며 인공위성을 궤도에 올리겠다고 선언했다.

러시아 국영매체 스푸트니크에 따르면 박경수 북한 우주연구 국가위원회 부위원장은 이날 러시아 타스통신과의 질의응답에서 “현재 북한 기술연구진이 지구 관측 위성과 정지 통신 위성 제작에 매진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박경수는 “지구 천연자원 탐사, 기후 관측, 국가 경제 발전, 국민 복리 증진 등 목적을 띤 일련의 인공위성을 궤도에 올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는 “지도자의 위대한 생각을 받들어 장기적으로 단계를 밟아 우주 정복 프로그램을 실행할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박경수는 “평화적 목적을 띤 우주개발 분야에서 선두를 달리는 러시아가 관련 분야에서 지속적 성과를 얻기를 기원하며 동시에 올해 ‘북·러 친선의 해’를 계기로 우주연구분야에서 양 국가의 협력이 시작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Share.